"메디피스는 도움이 필요한 이들에게 닿는 다리와 같은 존재" - 메디피스 탄자니아지부 Bakari Mahadhi 선임간사 인터뷰

도움이 필요한 지구촌 이웃들의 목소리를 가장 잘 반영하는 활동을 하기 위해 항상 현지 스태프를 중용하는 메디피스! 올해로 설립 6주년을 맞는 탄자니아 지부에서 초창기부터 지금까지 쭉 든든한 기둥으로서 역할을 해 주고 있는 “마 간사” 바카리 마하디 선임간사를 만나고 왔습니다. 갓 태어난 아기들이 위생적이지 않은 환경 때문에 병에 걸리고 사망하기까지 하는 현실을 개선하기 위해 메디피스의 이름으로 쉬지 않고 활동해 온 지난 6년, 마하디 선임간사가 직접 느끼는 현장의 변화는 무엇일까요?



안녕하세요! 우선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 한국에 계신 모든 분들 안녕하세요, 제 이름은 바카리 마하디(Bakari Mahadhi)입니다. 저는 탄자니아인으로 올해로 35살이 되었으며, 슬하에 두 딸과 아들 하나가 있습니다. 저는 킬리만자로 지역에 있는 모시대학교 경영학부에서 물류조달학을 전공했습니다. 메디피스 탄자니아 지부 설립 초창기부터 지금까지 필드 스태프의 일원으로서 지부가 현지화되고 성장해 나가는 발걸음에 함께할 수 있어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메디피스에서 활동을 하게 된 계기를 들려 주세요.

: 2014년 메디피스 탄자니아 지부가 처음 설립되었을 때 영문 교육자료의 스와힐리어 번역을  맡는 것으로 근무하기 시작해 지금까지 오게 되었습니다. 본래 NGO처럼 국제적인 활동을 하는 기관에서 일을 하고 싶었기 때문에, 메디피스에서 일할 기회가 주어진 것은 제겐 정말 큰 행운이었어요. 메디피스에서 일을 하면서 전 세계의 취약계층을 위해  저의 생각을 전 세계의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나누며 도울 수 있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메디피스에서 일하면서 특별히 큰 보람을 느꼈던 계기가 있었나요?

:  사업 활동을 하면서 가장 보람을 느꼈던 때는 무와나냐말라 병원 분만실에 분만침대와 가림막을 지원했을 때인데요, 당시 분만실 내에 각 침대를 가려 주는 가림막이 없어 산모들의 프라이버시가 보장되지 않는 문제가 있었습니다. 또한 출산을 한 산모들을 대상으로 감염에 취약한 갓난아기들을 집에서도 안전하고 위생적으로 돌볼 수 있는 홈케어 키트를 보급했었는데, 이 활동을 통하여 감염으로 인해 병원에 다시 입원하는 아기들이 줄어든 것을 보며 보람을 느꼈습니다. 


메디피스만이 갖고 있는 특별한 장점이 있다면 무엇이라고 생각하나요?

: 메디피스는 직원들도 자유롭게 아이디어를 제시하고 함께 토론하며 공동의 목표를 이루어 나간다는 점이 특별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상명하복 식이 아닌) 아래에서 위로 향하는 좋은 소통 방식을 가지고 있어요. 


2014년 입사 후 현재까지 현장에서 일을 하며 어떤 변화들이 있었다고 느끼나요?

우선 프로젝트의 이해당사자들과 더욱 끈끈한 관계를 맺게 된 것이 가장 중요한 변화라고 할 수 있는데요. (지원 기관의 일방적 사업 수행이 아니라) 모든 당사자들이 함께 사업 활동에 참여하게 되고, 개선이 되어야 할 부분에 대해서는 공동으로 의사 결정을 내리며, 이로써 현지 이해당사자들의 주인의식이 강화되고 지금까지 이룬 성과의 지속성을 위한 향후 계획을 함께 나눌 수 있게 되었습니다. 또한 무와나냐말라 병원 내에서는 손위생 모니터링팀, 감염관리 뉴스레터팀과 같은 조직체가 구성되어 병원의 환자와 의료진을 대상으로 위생과 감염관리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활동에 앞장섬에 따라 병원 내 신생아 패혈증 발생이 줄어들고 있습니다. 




벌써 올해로 메디피스가 창립 10주년을 맞았습니다. 지난 2월 창립 기념 행사 때는 탄자니아 지부를 대표하여 한국 본부를 방문했는데요. 약 일주일간 본부에 출근한 소감은 어땠나요?

: 메디피스 한국 본부에 방문한 것은 정말 굉장히 멋진 경험이었어요. 이번 한국 방문은 저의 모국을 벗어난 첫 출장이었는데, 본부에서 굉장히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특히 10주년 기념 행사 때는 그간 저와 함께 일했던 파견 직원들뿐만 아니라 (한 번도 본 적이 없었던) 다른 직원들까지 모두 만날 수 있었는데요. 모두가 저에게 친절하게 대해 줘서 감사했고, 뜻 깊은 자리에 함께할 수 있어 영광이었습니다.


방문 기간 중 가장 인상 깊었던 점은 무엇인가요?

: 메디피스 10주년 기념 행사 당시 저는 메디피스의 후원자들과 파트너들이 메디피스가 지난 10년간 성장하고 발전해 온 모습을 보며 진심으로 기뻐해 주는 것을 보고 깊은 인상을 받았습니다. 

또한 경복궁 같은 유적지도 방문했는데, 제가 좋아하는 한국의 사극 드라마들이 떠올라 즐거웠습니다. 



앞으로의 메디피스 활동에서 기대하는 바가 있다면 말씀해 주세요.

: 저는 언제나 메디피스가 더욱 더 성장하여 세계 유수의 보건 NGO 대열에 들게 될 것이라고  믿습니다. 한국과 세계 곳곳의 후원자들이 보내 주는 지지와 연대를 통해, 메디피스는 전 세계 취약한 이웃들의 생명을 살릴 수 있을 것입니다. 저 개인적으로는 메디피스 탄자니아 지부가 탄자니아 내에서 연구와 사업수행에 있어 가장 뛰어난 NGO가 되도록 만드는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메디피스 소식지를 읽고 계신 많은 분들께 저는 메디피스에 더 많은 후원을 해 달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메디피스는 도움이 필요한 이들에게 닿는 다리와 같은 존재입니다. 오늘 우리가 하는 후원은 내일 다른 방법으로 우리에게 돌아올 거라 믿습니다. 감사합니다.


ABOUT US       OUR WORK       GET INVOLVED       DONATE       NEWS       CAREERS

사단법인 메디피스

전화번호: 02-2068-4679 ㅣ E-mail: medipeace@medipeace.org
(08390)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32길 30 

코오롱디지털타워빌란트 1차 401호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 처리방침 ㅣ 기관소개 
Copyrightⓒ Medipeace